메뉴 건너뛰기

명동 대성당 사이트 바로가기

세종로 성당 다음 카페

가톨릭교회기본교리서

 

1네 마음을 다하고 네 목숨을 다하고 네 정신을 다하여 주 너의 하느님을 사랑해야 한다

 

1절 첫째 계명: 나는 주 너의 하느님이다. 너에게는 나 말고 다른 신이 있어서는 안 된다.

 

442. “나는 주 너의 하느님이다.” (탈출20,2)라는 하느님의 선언은 무엇을 뜻하는가?

이 선언은 신자들에게 세 가지 향주덕을 수호하며 실현하고, 그에 반대되는 죄들을 피할 것을 명한 것이다. 신앙은 하느님을 믿고 그에 반대되는 양상들, 예를 들면 고의적 의심, 불신, 이단, 배교, 이교 따위를 물리치는 것이다. 희망은 하느님의 복과 지복직관을 바라며, 절망과 자만을 피하는 것이다. 사랑은 모든 것보다 하느님을 사랑하는 것이다. 그래서 무관심, 배은, 냉담과 영적 게으름, 교만에서 비롯되는 하느님에 대한 증오를 배격하는 것이다.

 

443. “주 너의 하느님께 경배하고 그분만을 섬겨라.” (마태 4,10)라는 주님의 말씀은 무엇을 명령하는가?

이 계명은 하느님을 존재하는 모든 것의 주님으로 흠숭할 것, 개인적으로나 공동체적으로 마땅한 예배를 하느님께 드릴 것, 하느님께 찬미와 감사와 간청의 기도를 바칠 것, 그리스도의 완전한 희생 제사와 일치하여 자기 삶의 영적 희생을 하느님께 봉헌할 것, 하느님께 드린 약속과 서약을 반드시 지킬 것을 명한다.

 

444. 사람은 진리와 자유 안에서 하느님께 예배드리는 권리를 어떤 방식으로 실행하는가?

모든 사람은 진리, 특히 하느님과 그분의 교회에 관한 진리를 탐구할 윤리적인 권리와 의무를 지켜야 한다. 그리고 일단 깨닫게 되면, 하느님께 진정한 예배를 드리고, 그 진리를 충실히 받아들이고 지켜야 한다. 동시에 인간의 존엄성에 근거하여 종교 문제에서 어느 누구도 자기의 양심을 거슬러 행동하도록 강요받지 않아야 하고, 공공질서의 한계 안에서 사적으로든 공적으로든 혼자서나 단체로 양심에 맞게 행동하는 데에 방해받지 않아야 한다.

 

445. “너에게는 나 말고 다른 신이 있어서는 안된다.” (탈출20,3)라고 하느님께서 명하시면서 무엇을 금하시는가?

이 계명이 금하는 것들은 다음과 같다.

다신교와 우상 숭배: 피조물, 권력, , 심지어 마귀를 신격화하는 것.

미신: 다양한 신격화의 형태인 마술과 점, 정령 숭배 등 참하느님께 드리는 마땅한 예배를 거스르는 것.

불경: 말이나 행위로 하느님을 시험하는 것, 거룩한 사람이나 사물, 특히 성체와 같은 것을 모독하는 독성과, 영적 재화를 사거나 팔려고 하는 성직 매매 행위.

무신론: 종종 인간의 자율성에 대한 그릇된 개념에 근거하여 하느님의 존재를 거부하는 것.

불가지론: 하느님에 대해서는 아무것도 알 수 없다고 주장하는 무 관심주의와 실천적 무신론.

 

446. “너는 어떤 신상도 만들어서는 안된다.” (탈출20,4)라는 하느님의 명령은 성화상 공경을 금하는가?

구약 성경은 이 명령으로써 완전히 초월적이신 하느님을 표현하는 것을 금지하였다. 하느님 아들의 강생에 근거하여, 그리스도교의 성화상에 대한 공경(787년의 니케아 공의회에서 단언한 것처럼)은 정당화되고 있다. 이는 사람이 되시어 초월적인 하느님을 볼 수 있는 분이 되게 해 주신 하느님 아들의 신비에 근거하기 때문이다. 성화상 공경은 성화상 자체에 대한 공경이 아니라, 그 성화상이 나타내고 있는 분, 곧 그리스도와 복되신 동정 마리아, 천사들과 성인들을 공경하는 것이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 <제2편 그리스도 신비의 기념 제1부 2> : "거룩하신 삼위의 행위인 전례" 관리자 2018.03.11 39
40 <제2편 그리스도 신비의 기념 제1부 1> : "성사의 경륜" 관리자 2018.03.11 37
39 <제 1편 신앙고백 제2부 22> : “아멘” 관리자 2018.02.25 51
38 <제 1편 신앙고백 제2부 21> : “영원한 삶을 믿나이다” 관리자 2018.02.25 56
37 <제 1편 신앙고백 제2부 20> : “육신의 부활을 믿나이다” 관리자 2018.02.25 68
36 <제 1편 신앙고백 제2부 19> : “죄의 용서를 믿나이다” 관리자 2018.02.25 50
35 <제 1편 신앙고백 제2부 18> : 마리아 - 그리스도의 어머니, 교회의 어머니 관리자 2018.02.25 45
34 <제 1편 신앙고백 제2부 17> : 모든 성인의 통공을 믿나이다 관리자 2018.02.25 64
33 <제 1편 신앙고백 제2부 16> : 그리스도 신자: 성직자, 평신도, 봉헌 생활자 관리자 2018.02.24 53
32 <제 1편 신앙고백 제2부 15> : 하나이고 거룩하고 보편되며 사도로부터 이어 오는 교회 관리자 2018.02.24 74
31 <제 1편 신앙고백 제2부 14> : 하느님의 백성, 그리스도의 몸, 성령의 성전인 교회 관리자 2018.02.24 57
30 <제 1편 신앙고백 제2부 13> : “거룩하고 보편된 교회를 믿으며” 관리자 2018.02.24 66
29 <제 1편 신앙고백 제2부 12> : “성령을 믿으며” 관리자 2018.02.24 41
28 <제 1편 신앙고백 제2부 11> : “그리로부터 산 이와 죽은 이를 심판하러 오시리라” 관리자 2018.02.10 54
27 <제 1편 신앙고백 제2부 10> : “예수님께서는 하늘에 올라 전능하신 천주 성부 오른편에 앉으셨다” 관리자 2018.02.10 47
26 <제 1편 신앙고백 제2부 9> : “예수 그리스도께서 저승에 가시어 사흗날에 죽은 이들 가운데서 부활하시고” 관리자 2018.02.10 57
25 <제 1편 신앙고백 제2부 8> : “예수 그리스도께서 본시오 빌라도 통치 아래서 고난을 받으시고 십자가에 못 박혀 돌아가시고 묻히셨다” 관리자 2018.02.10 50
24 <제 1편 신앙고백 제2부 7> : “예수 그리스도께서 성령으로 인하여 동정 마리아께 잉태되어 나셨다” 관리자 2018.02.10 51
23 <제 1편 신앙고백 제2부 6> : “그 외아들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 관리자 2018.02.10 49
22 <제 1편 신앙고백 제2부 5> : 타락 관리자 2018.02.10 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