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명동 대성당 사이트 바로가기

세종로 성당 다음 카페

가톨릭교회기본교리서

천주 성부, 하느님의 외아들 예수 그리스도 그리고 성령을 믿나이다. 라는 3장으로 구성되어있다.


첫번째 천주 성부를 믿나이다.


4.     신경은 무엇인가?


신경은 신앙 조문들을 하나로 묶은 것으로서 신앙 고백 혹은 크레도(저는 믿나이다)라고 불리기도 한다. 교회는 처음부터 모든 신앙인에게 규범적이고 공통의 언어인 조문들을 통하여 자신의 신앙을 요약해서 표현하고 전달해 왔다.


5.     가장 오래된 신경은 어떤 것인가?


가장 오래 된 신경은 세례 때의 신앙 고백이다. 세례는 아버지와 아들과 성령의 이름으로 베풀어지므로 세례 때 고백하는 신앙의 진리들을 삼위일체의 세 위격을 중심으로 연결되어 있다.


6.     가장 중요한 신경들은 어떤 것인가?


주요 신경들은 로마교회의 세례를 위한 옛 신경인 사도신경과 오늘날에도 동방과 서방교회에서 공히 간직하고 있는 초기의 두 공의회 곧 니케아(325)와 콘스탄티노폴리스(381)공의회의 결실인 니케아-콘스탄티노폴리스 신경이다.


--------------------------------------------------------------------------------------------------------------------------------------------------------------------------------------------



<사도 신경>                                                      <니케아-콘스탄티노폴리스 신경>


전능하신 천주 성부                                                         한 분이신 하느님을 저는 믿나이다

천지의 창조주를 저는 믿나이다.                                         전능하신 아버지,

                         하늘과 땅과 유형 무형한 만물의 창조주를 믿나이다.

그 외아들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님                                     또한 한 분이신 예수 그리스도, 하느님의 외아들,

                         영원으로부터 성부에게서 나신 분을 믿나이다.

                         하느님에게서 나신 하느님, 빛에서 나신 빛,

                         참하느님에게서 나신 참하느님으로서

                         창조되지 않고 나시어

                         성부와 한 본체로서 만물을 창조하셨음을 믿나이다.

                         성자께서는 저희 인간을 위하여

                         저희 구원을 위하여 하늘에서 내려오셨음을 믿나이다.

성령으로 인하여 동정 마리아께                                          또한 성령으로 인하여 동정 마리아에게서

잉태되어 나시고                                                             육신을 취하시어 사람이 되셨음을 믿나이다.

본시오 빌라도 통치 아래서                                                본시오 빌라도 통치 아래서 저희를 위하여

고난을 받으시고                                                             십자가에 못 박혀 수난하고 묻히셨으며

십자가에 못박혀 돌아가시고 묻히셨으며                              성서 말씀대로 사흗날에 부활하시어

저승에 가시어                                                                하늘에 올라 성부 오른편에

사흗날에 죽은 이들 가운데서 부활하시고                              앉아 계심을 믿나이다.

하늘에 올라 전능하신 천주 성부 오른편에 앉으시며

그리로부터 산 이와 죽은 이를                                             그분께서는 산 이와 죽은 이를 심판하러

심판하러 오시리라 믿나이다.                                              영광 속에 다시 오시리니

                             그분의 나라는 끝이 없으리이다.

성령을 믿으며                                                                 또한 주님이시며 생명을 주시는 성령을 믿나이다.

                             성령께서는 성부와 성자에게서 발하시고

                             성부와 성자와 더불어 영광과 흠숭을 받으시며

                             예언자들을 통하여 말씀하셨나이다.

거룩하고 보편된 교회와                                                       하나이고 거룩하고 보편되며

모든 성인의 통공을 믿으며                                                   사도로부터 이어오는 교회를 믿나이다.

죄의 용서와                                                                      죄를 씻는 유일한 세례를 믿으며

육신의 부활을 믿으며                                                          죽은 이들의 부활과

영원한 삶을 믿나이다.                                                         내세의 삶을 기다리나이다.

아멘.                                                                               아멘.


<참조>

1.     1차 니케아 공의회(325 520-619)


이집트 알렉산드리아 바우칼리스에서 사목하던 신부 아리우스의 이단 교설, 즉 성자의 성부 종속론, 하느님과 인간 사이의 중재자 예수 그리스도, 예수 그리스도의 성부와 똑 같은 신성 거부)를 내세웠을 때 교리 문제를 해결하기 위하여 황제 콘스탄티누스 대제가 비타니아 지방 도시 니케아에서 공의회 소집

공의회는 카이사리아 의 주교 에우세비오가 작성한 신경을 기초로 예수그리스도는 하느님 아버지(천주 성부)와 똑 같은 신성을 지닌 하느님의 외아들(천주 성자)이라는 명제가 담긴 니케아 신경을 채택하고 서명을 거부한 두 명의 주교와 아리우스를 단죄하였고 황제는 신경을 국법으로 선포하였다

아울러 공의회는 부활 축일 일자를 확정하고 교회 규율에 관한 20개 항의 법규를 공포하였다. 법규중 교구의 서열을 로마, 알렉산드리아, 안티오키아, 예루살렘으로 정한 조항이 들어 있다.


2.     1차 콘스탄티노폴리스 공의회(3815 -7)


니케아 공의회의 신경은 성령에 대해 성령은 믿나이다라는 명제만 있을뿐 성령에 대한 자세한 언급니 없었다. 여기서 콘스탄티노폴리스 총대주교 마케도니오스는 성령은 하느님과 인간사이의 중재자 피조물로 보아 성령의 신성을 거부하는 성령적대설을 주장하였다

따라서 공의회는 성령 적대설 주장자들을 교회로 돌아오게 하고 니케아 공의회 이후 지속된 아리우스 이단 논쟁을 종식시켜 니케아 신앙을 바탕으로 한 교회 일치를 이루기 위해 동로마 황제 테오도시우스 1세가 381 5월에 콘스탄티노폴리스에서 공의회 소집하였다

서방 교회의 주교들은 참석하지 않았고 교황다마소 1세는 공의회를 동방교회의 집회로 여겨 전권사절을 파견하지는 않았지만 공의회는 주님이시며 생명을 주시는 성령을 믿나이다, 성령께서는 성부와 성자에게서 발하시고 성부와 성자와 더불어 영광과 흠숭을 받으시며 예언자들을 통하여 말씀하셨나이다라는 명제가 첨부된 니케아-콘스탄티스노플 신경을 작성하였고 그동안 지역공동체들에서 단죄된 아폴나리우스 이단 즉, 예수 그리스도의 인성 거부를 최종 단죄하였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1 천주교회 4대 교리 관리자 2018.01.12 1020
80 가톨릭 교회 교리서 요약 편-1 윤태일 2016.10.21 273
79 견진성사에 대하여 윤태일 2016.10.25 156
» <제 1편 신앙고백 제2부 1> 그리스도교 신앙 고백 : 신경(信經) 들 윤태일 2016.11.22 134
77 <제 1편 신앙고백 제2부 2> : “전능하신 천주 성부, 천지의 창조주를 저는 믿나이다” 관리자 2018.02.10 133
76 신자들이 지켜야 할 여섯 가지 의무 관리자 2018.01.12 115
75 예비신자를 위한 교리서를 참고 하시기 바랍니다 관리자 2018.01.28 111
74 <제3편 그리스도인의 삶 제2부 십계명 1> : "첫째 계명: 나는 주 너의 하느님이다. 너에게는 나 말고 다른 신이 있어서는 안 된다." 관리자 2018.04.22 101
73 <제3편 그리스도인의 삶 제2부 십계명 6> : "여섯째 계명: 간음해서는 안 된다.“ 관리자 2018.04.22 97
72 <제 1편 신앙 고백>-4 윤태일 2016.10.28 97
71 <제 1편 신앙 고백>-5 윤태일 2016.11.02 96
70 <제 1편 신앙 고백>-2 윤태일 2016.10.24 94
69 천주교 신자가 되기를 원하시는 분들에게 관리자 2017.12.15 87
68 <제3편 그리스도인의 삶 제2부 십계명 3> : "셋째 계명: 안식일을 기억하여 거룩하게 지켜라.“ 관리자 2018.04.22 81
67 가톨릭이란? 관리자 2017.12.15 81
66 <제3편 그리스도인의 삶 제2부 십계명 9> : "아홉째 계명: 너의 이웃의 아내를 탐내서는 안 된다.“ 관리자 2018.04.22 80
65 칠성사(七聖事)란? 관리자 2018.01.12 80
64 <제3편 그리스도인의 삶 제2부 십계명 2> : "둘째 계명: 주 너의 하느님의 이름을 부당하게 불러서는 안 된다." 관리자 2018.04.22 78
63 <제3편 그리스도인의 삶 제1부 10> : "인류공동체-사회생활 참여“ 관리자 2018.04.22 77
62 <제3편 그리스도인의 삶 제1부 8> : "죄“ 관리자 2018.04.22 76